입장과 성명

입장과성명.jpg


 
어처구니가 없는 한상균 위원장 실형 5년 선고! 정부와 사법부의 합동 공안탄압을 집어치워라!
 작성자 : 전국학생행진
Date : 2016-07-04 17:53  |  Hit : 1,360   추천 : 0  
   160704_한상균위원장실형선고규탄.hwp (14.0K) 다운 21

어처구니가 없는 한상균 위원장 실형 5년 선고!

정부와 사법부의 합동 공안탄압을 집어치워라!

 

 

13만 명이 넘는 민중들이 작년 1114일 거리로 모였다. 국정교과서로 우리의 역사를 멋대로 바꾸지 말 것을, 노동개악으로 우리의 삶을 멋대로 짓밟지 말 것을 명령하는 국민들의 외침을 민중총궐기로 모아냈다. 그러나 민중들의 기대와 열망에 정부는 어떻게 대답했는가? 수많은 이들이 민중총궐기에 참여했다는 이유로 경찰조사를 요구받았고, 한상균 민주노총 위원장은 기소되었다. 그리고 오늘 법원 1심에서 실형 5년을 선고받았다. 실제로 우리 사회를 살아내고 움직여가는 우리들이 상식을 요구하는 목소리 한 번 힘껏 냈다고 이런 온갖 탄압과 수모를 겪어내야 하는가? 대체 우리에게 무슨 죄가 있는가?

 

검찰은 한상균 위원장이 법치국가의 근본을 무너뜨릴 수 있는 중대한 범죄를 저질렀다고 말했다. 그러나 검찰은 왜 캡사이신이 섞인 물대포를 거리를 지나는 시민들에게 뿌려대고 백남기 농민에게 직사한 폭력적 집회 진압에는 철저히 묵비권을 행사하는가? 공권력을 남용해 헌법에 보장된 시민들의 권리를 침해하고 사람의 생명을 위태롭게 만든 것이야말로 법치국가의 근본을 무너뜨릴 수 있는 중대한 범죄임에도 불구하고, 이에 관해선 그 누구도 처벌받지 않았고 책임지지 않았다. 한상균 위원장 구형은 지배계급의 명분 없는 공안탄압에 불과하다.

 

검찰과 사법부에게 묻는다. 작년 겨울 수많은 시민들이 왜 수 차례 거리로 나섰다고 생각하는가. 한상균 위원장을 가두면 그 목소리가 사라질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는가? 한상균 위원장에게는 죄가 없다. 죄를 지은 것은 오히려 국민들의 목소리에 치를 떨고 우리들 위에서 군림하겠다는 지배계급, 애초에 민중총궐기로 시민들을 나올 수밖에 없게 만든 정부에 있다. 문제는 여전히 지속되고 있다. 갖은 방법으로 노동개악이 추진되어 민중들의 삶이 나빠지고 있고, 위기의 주범인 재벌들은 아무런 책임도 지지 않은 채 노동자들을 죽이는 기업구조조정을 강행 중이다. 노동개악과 기업 구조조정으로 민중들의 삶을 옥죄고 공안탄압을 일삼으면서 우리들의 목소리가 수그러들 것을 기대하지 말라. 사법부는 정부와 검찰의 공안탄압에 공범이 되지 말고 잘못된 판결을 중단하길 바란다. 우리는 계속해서 노동자민중의 삶을 위해, 그리고 공안탄압에 맞서 싸워갈 것이다.

 

한상균은 무죄다! 한상균 위원장을 무죄 석방하라!

민중의 저항은 죄가 아니다! 공안탄압 중단하라!

노동개악, 공안탄압 자행하는 박근혜 정권 규탄한다!

 

 

2016.7.4.

전국학생행진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Total. 502
추천
문재인 정부의 호르무즈 해협 파병에 반대한다! 전국학생행진 2020-01-16 116 0
"검찰개혁"에 반대한다! 전국학생행진 2019-12-10 387 0
조국 임명 강행을 바라보며, 우리는 무엇에 분노할 것인가? 전국학생행진 2019-09-09 837 0
일본이 적인가? 전국학생행진 2019-09-06 1278 0
ILO 핵심협약 비준 정부 입법안 규탄한다! 노조 할 권리 제대로 보… 전국학생행진 2019-08-01 288 0
반일 민족주의가 아닌, 동아시아 민중의 반전·평화 운동이 필요… 전국학생행진 2019-07-31 681 1
454 사드의 본질적 문제인 군비경쟁을 무시하는 국방부의 제3부지 결… 전국학생행진 2016-10-01 826 0
453 우리의 바람은 불법이 아니다! 학생들도 공공부문 총파업 투쟁을… 전국학생행진 2016-09-27 629 0
452 국가가 사람을 죽였다. 그것도 두 번 죽였다. - 고 백남기 선생님… 전국학생행진 2016-09-25 929 0
451 성과-퇴출제 반대 파업에 나선 금융 노동자들을 지지한다! 전국학생행진 2016-09-23 616 0
450 전쟁으로 달려가는 동북아 각국 군비경쟁 규탄한다! 전국학생행진 2016-08-31 801 0
449 대우조선해양의 이상한 ‘자구안’: 노동자는 해고하고, 경영진… 전국학생행진 2016-08-09 869 0
448 이화여대 미래라이프대학 설립 저지 투쟁 승리를 박근혜 정부의 … 전국학생행진 2016-08-04 1836 0
447 사드 한국 배치를 막아내기 위한 성주 군민들의 굳센 투쟁! 전국… 전국학생행진 2016-07-16 1357 0
446 강남역 살인사건의 원인을 개인의 일탈로 환원하는 검찰을 규탄… 전국학생행진 2016-07-15 1042 0
445 동북아평화 위협하는 사드배치결정 철회하라! 전국학생행진 2016-07-08 1494 0
444 어처구니가 없는 한상균 위원장 실형 5년 선고! 정부와 사법부의 … 전국학생행진 2016-07-04 1361 0
443 안전한 핵발전소는 없다. 신고리 5,6호기 건설승인 규탄한다. 전국학생행진 2016-07-02 820 0
 1  2  3  4  5  6  7  8  9  10    
AND OR

신자유주의에 맞서 대안세계화로! 전국학생행진  |  이메일 stu_link@hanmail.net 맨 위로
정보공유라이선스 이 홈페이지에서 전국학생행진의 모든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선스 2.0 : 영리금지'를 따릅니다.